대구교차로를 시작페이지로
신문대구교차로 원룸 부동산몰 자동차몰 교차로매거진 구인구직 이벤트룸
  2018.10.19. 금요일
사회·경제 정치 부동산 문화·생활 연예 라이프   사랑나눔 캠페인
뉴스홈 > 정치 > 정부
서울시, 강동구 성내동에 역세권 청년주택 900가구 들어선다
| 기사입력 : 2018-07-27 15:17


서울시가 강동구 성내동 천호역 인근에 들어설 역세권 청년주택(기업형임대주택) 사업에 대하여 촉진지구, 지구계획 및 사업계획을 통합해서 지정·승인했다고 밝혔다.

강동구 성내동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은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및 ‘서울시 역세권 청년주택 공급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민간 사업시행자가 지난해 12월 사업계획을 접수하여 주민 공람, 관계기관 협의, 민간임대주택 통합심의위원회 심의 등 관련 절차를 거쳐 2018년 7월 26일 촉진지구 지정, 사업계획 승인 등을 고시하였다.

사업은 2018년 10월 중 공사 착공하여, 2021년 하반기에 준공 및 입주할 예정이다. 당해 사업에서는 총 5893㎡의 부지에 지하 7층, 지상 32층, 청년주택 총 900가구가 들어서게 된다.

이 중 공공임대주택은 264가구, 민간임대주택은 636가구로 구성되고, 전용면적은 △16㎡형 600세대 △33㎡형 60세대 △35㎡형 240세대가 건립될 계획이다.

이번 사업에서는 청년들에게 단순히 살자리(주거)뿐만 아니라 무중력 지대, 도서관, 게스트하우스 등 커뮤니티 시설 제공을 통해 지역사회와 연계한 다양한 청년활동이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청년커뮤니티 시설은 지상 2층에 1232㎡ 규모로 들어설 계획이며 특히 무중력 지대는 청년들의 취업, 주거 생활안정 등을 해결하기 위한 지원과 일, 공부, 모임 등 청년들의 자기 주도적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 커뮤니티 공간으로서 서울시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접근성이 용이하도록 계획하여 인접 주민들의 통행과 커뮤니티시설의 이용 편의를 제공하는 등 청년주택 입지로 인해 지역 주민의 편의가 향상되고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역 주민과의 상생방안도 모색할 예정이다.

지상 2층에 지역 주민도 이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시설을 조성하여 쾌적한 소통공간 환경을 제공하고 청년주택 건립으로 인한 일자리 창출 및 부설주차장을 외부에 개방하는 등 지역 주민들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류훈 서울시 주택건축국장은 “강동구 성내동 역세권 청년주택이 이 지역 일대의 청년 플랫폼 역할을 하여 지역 사회와 연계된 다양한 청년활동이 이루어지고, 중·장기적으로는 지역 사회에 경제 및 사회적 활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언론연락처:서울특별시 주택건축국 임대주택과 조현길 02-2133-4944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출처 : 서울특별시청

본 보도자료는 에서 제공합니다.
이지함 화장품 자회사 센바이텍,..
한전, BIXPO 2018 개최..
에코캡, 코스닥시장 상장 증권신..
?星の趙?俊?長が中?浙江省との友..
Chairman Hyun Joo..
광주·전남 SW융합클러스터사업단..
슈나이더 일렉트릭, 맞춤형 엣지..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제..
메이주, 해외 판매용 스마트폰 ..
펍지, 서비스 이용 불편에 대한..
[]  
[]  
  고객센터  |  회사소개  |  자주묻는질문  |  제휴문의  |  배너광고문의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사이트맵 |  원격지원
Copyright ⓒ 1999 ㈜교차로 All right reserved.